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
메뉴 바로가기
나도 시인 홈 > 일연문학공원 > 나도 시인
소리 81
작성자 : 노영숙작성일 : 2016-01-04

 

무엇을 탓하랴

현상은 흘러가는 것

머무는 바 없는 강물처럼

기쁨도 슬픔도 잠간

미움도 고움도 그때 뿐

서운할 것도 없지

흘러가는 강물을 잡고



등록자 :
덧글쓰기
 
목록보기 수정 답변 삭제 글쓰기
이전글
다음글 태풍 후
사찰소개 기도불사안내 템플스테이 오시는길